안전과 안심의 생활공동체  051) 342-9013  평일 09:00~18:00
051) 342-9013평일 09:00~18:00

활동앨범



\"4월 이사회 생산지 견학에 함께 했어요~\" - 4월 27일 이른 8시 덕천로타리 집결 - 참석자: 이혜숙, 김수정, 최연나, 고윤아, 장은수, 김소미, 박동근, 김연오, 노은희 ① 첫번째 방문지: 안영철생산자 하우스 우리에게 모듬쌈을 공급하고 있는곳이다. 쪳무 조금 주문하는 곳이라 우리가 오히려 미안했던 마음이 앞섰다.. 엽채류의 소비가 점점 주는 현실에서 요구만 많아지는 소비자라 고생하는 생산자들이 마냥 고맙고 반겨주는 웃음이 따뜻하다. 닭살부부라는 애칭만큼 두 분의 웃음이 닮아있어 보는 우리도 기분이 좋아졌던 곳이다. 두 동의 하우스가 있으며 모두 1,100평 정도의 규모이다. 모듬쌈의 구성 선호도 조사가 필요하다라는 의견이 있었다. ② 두번째 방문지 : 개터두레마을 호랑이가 개를 먹을려고 하나 포수가 지키고 있는 형상을 띠고 있는 산등성이? 보면서 마을의 선한 기운이 느껴진다. 2004년 행정지원사업으로 시작하여 개터두레영농조합법인이 결성되었다. 생산품목은 우리에게 공급되고 있는 숙주나물, 사과말랭이, 콩국가루, 빈대떡가루 등이 있으며 그외 콩나물, 콩가루 등도 취급한다. 노인일자리 창출과 귀농인 위주로 구성되어 있으며 여기에서 생겨난 이익금은 합천농가의 부족한 교육여건 마련을 위하여 교육발전기금으로 기부할 예정이라고 한다. 자동화시스템으로 조성된 콩나물 공장은 물주는 횟수와 온도에 굉장히 민감하다고 하며 깨끗하게 처리된 물이 계속 공급되어 안심할 수 있었다.사과말랭이는 우리의 사과 생산자 정재영샌산자님께서 공급하는걸로 말린다고 한다. 다행이 더 안심되는 부분이다~^^ 이어서 한순수 이장님댁으로 고! 옥수수와 상추, 피망, 누런호박을 공급해주시고 있다. 요즘은 농사 지을때 많은 비닐이 소요되고 있음에 걱정을 하고 있는데 비닐이 수분과 기온관리, 제초역할까지 한다고 하며 재생공사에서 재활용을 하고 있다고.. 곧 추가 생산지 올릴게요~